2020.10.19 (월)

  • 구름많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12.3℃
  • 박무서울 10.2℃
  • 박무대전 7.2℃
  • 맑음대구 7.9℃
  • 구름조금울산 11.3℃
  • 맑음광주 10.3℃
  • 구름많음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6.4℃
  • 구름조금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8.7℃
  • 구름많음보은 3.2℃
  • 구름조금금산 3.5℃
  • 흐림강진군 9.4℃
  • 맑음경주시 6.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청와대/행정부

과기정통부, 6기가헤르츠(㎓) 대역을 광대역 비면허 주파수로 공급

5세대(5G) 이동통신 급 성능의 차세대 와이파이가 구현된다

URL복사

 

(TGN 광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6기가헤르츠(㎓) 대역(5,925∼7,125㎒, 1.2㎓ 폭)을 차세대 와이파이 등으로 이용할 수 있는 광대역 비면허 통신용 주파수로 공급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6월, 관련 기술기준에 대한 행정예고를 했으며 의견수렴(’20.6.26.(금)~8.24.(월))과 주파수심의위원회 의결(’20.10.12.(월))을 거쳐 최종 확정하였다.


이번 결정을 통해 6㎓ 대역을 이용한 5배 빠른 차세대 와이파이 시대가 열리게 되었다. 6㎓ 대역은 기존 와이파이보다 더 넓은 도로폭(채널폭)과 많은 차선(채널 수)을 통해 5세대(5G) 이동통신 수준의 데이터 전송이 가능하다.


와이파이 주파수 공급은 16년 만의 일이자 6㎓ 대역을 이용한 와이파이 공급은 미국에 이어 전 세계 2번째로 이용조건은 다음과 같다.


실내에서는 6㎓ 대역 전체를 250㎽ 이하로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하다. 통신의 도로에 해당하는 대역폭을 확장함에 따라 대형카페·학교·역사 등 공공장소나 실내 인구밀집 구역에서 “와이파이 먹통”으로 불리는 통신성능 열화를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된다.


테더링과 같은 기기간 연결은 6㎓ 대역 하위 520㎒(5,925∼6,445㎒)에 한정하여 실내외 구분 없이 이용가능하다. 기기간 연결 허용은 세계 최초로서 차세대 와이파이를 이용한 ‘5세대(5G) 이동통신 단말 – 증강‧가상현실(AR/VR) 단말’ 연결 등 5세대(5G) 이동통신 확장을 통해 혁신적 서비스 창출이 가능할 전망이다.


과기정통부는 주파수 공급 뿐 아니라 6㎓ 대역의 이용활성화를 위해 ’21년, 차세대 와이파이 실증사업과 중소기업 상용화 지원을 추진한다.


5세대(5G) 이동통신 급 통신 성능, 인구밀집 지역에서 성능열화 해소 등 차세대 와이파이의 강점을 부각할 수 있는 대표 실증사례를 확보하면서 실증 참여 중소기업의 기술 확보와 초기시장 창출을 지원한다.


또한 와이파이 관련 장비제조 중소기업에 전파인증 비용을 보조하여 기업들의 조기 상용화와 시장진입을 도모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오용수 전파정책국장은 “6㎓ 대역을 이용한 차세대 와이파이는 5세대(5G) 이동통신 통신과 결합·보조하여 혁신적 서비스를 촉진하고 5세대(5G) 이동통신 설비 투자비용을 절감하여 국민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통신비 절감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본다.”면서 “20’21년부터 추진되는 실증사업의 결과 등과 연계 하여 추가 규제 완화 검토 등 주파수 활용 여건의 지속적인 개선 방안을 모색 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TGN 포토뉴스



21대 비례대표 국회의원



기자수첩







봉사/나눔